본문 바로가기
PR

PUBLIC RELATION보도자료

SK하이닉스, 협력사와 상생협력 딥체인지 2017.05.30
- 60개 협력사 대표 참석, 2017 동반성장 협의회 정기총회 개최
- 기술 로드맵, 동반성장 정책 공유하며 전략적 상생 강화
2017 동반성장 협의회 정기총회에서 SK하이닉스 임직원 및 동반성장 협의회를 구성하는 60여개 협력사 대표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하이닉스가 30일(화), 경기도 이천 본사에서 ‘2017 동반성장 협의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협력사와의 상생협력에 있어서도 딥체인지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는 박성욱 부회장을 포함한 SK하이닉스 임직원 및 동반성장 협의회를 구성하는 60여개 협력사 대표 등 총 80여명이 참석하여 상호 협력 체계를 강화하고자 회사 경영 현황 및 반도체 최신 동향을 공유하고 오찬을 함께 했다.
 
박성욱 부회장은 이날 행사에서 “ICT 환경 변화가 심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협력사와의 상생협력 강화를 위해서는 혁신적 아이디어 교환의 장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며 “혁신적 아이디어 교환을 통해 솔루션을 찾아내고, 품질향상을 위한 동반 노력으로 서로에게 필요한 존재가 되고자 하는 것이 상생협력 딥체인지의 핵심”임을 강조했다.
 
동반성장 협의회 회장인 주성엔지니어링 황철주 대표이사도 “일반적인 지식과 과학 기술만으로는 지속 성장하기 어려운 환경이지만, SK하이닉스와 협력사는 비즈니스 파트너를 넘어 문화와 비전을 공유하며 지속적인 성장을 이루어 나가자”며 소감을 밝혔다.
 
SK하이닉스는 협력사와 함께 제품 개발을 준비하고 나아가 시장 및 고객에 적기 대응하는 등 상호 협력 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회사의 기술 로드맵과 동반성장 정책 등을 공유하고 있고 포괄적·실질적 동반성장 추진의 장으로 동반성장 협의회를 운영하고 있다.
 
SK하이닉스는 올해부터 성장성이 높은 유망 중소 협력사를 ‘기술혁신기업’으로 선정하여 공동기술개발을 통한 포괄적 기술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시행 첫 해 에이피티씨㈜, ㈜오로스테크놀로지, 엔트리움㈜ 등 3개 기업을 선정하고 향후 2년간 기술, 자금, 컨설팅 등 통합 지원을 통해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성장을 도모함으로써 반도체 생태계 경쟁력 강화가 기대된다.<끝>